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결제할 때 마다 서명은 마음대로? 신용카드 부정사용을 막는 올바른 자세!

금융정보 톡

by IBK.Bank.Official 2022. 2. 8. 18:00

본문

체크카드와 신용카드 뒷면에는 서명란이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서명란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비워두는 경우가 있는데요. 카드 뒷면의 서명은 물론, 결제시 매출전표에 하는 서명은 신용카드 분실, 도난시 부정사용을 막는 중요한 장치 중의 하나라는 사실 ! 오늘은 IBK기업은행과 함께 신용카드 서명의 필요성과 올바른 사용법에 대해 함께 알아봅시다! 

 


 

신용카드 서명 꼭 하고 써야할까? YES

신용카드 뒷면의 서명은 '부정사용'에 대한 보상을 누가 하느냐를 결정하는 아주 중요한 요소입니다. 신용카드 회원은 신용카드를 발급받는 즉시 신용카드 서명란에 본인이 직접 서명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신용카드 거래는 회원이 매출전표에 신용카드 뒷면의 서명과 동일하게 서명하고, 가맹점은 서명의 일치 여부를 확인함으로써 그 신용카드가 회원 본인에 의하여 정당하게 사용되었는지 판단합니다. 
이때 신용카드를 발급 받은 회원이 서명하지 않은 상태에서 신용카드를 도난 · 분실당한 경우에 정당 사용여부를 파악하기 불가능 함은 물론 명의자는 신용카드의 관리 책임을 소홀히 한 중과실에 해당해 보상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추가 TIP! 신용카드 뒷면 서명 후 증빙사진을 촬영 해둘 것

신용 및 체크카드 서명 후 사진을 찍어 증빙자료로 기록해두면 좋습니다. 간혹 도난 및 분실 후 부정사용 발생시 카드사에서 증빙자료를 요구하곤 하는데, 이런 경우 미리 찍어둔 사진을 증빙자료로 제출하면 관리 의무에 대해서 증빙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물건 구입시 대신 서명해드릴까요? NO

신용카드 서명은 카드 뒷면의 서명 뿐만 아니라, 거래시 매출전표에도 동일한 서명을 해야 효력을 발휘합니다. 신용 및 체크카드로 5만원 이상 결제하게 되면 명의자의 서명이 필요한데요~ 이 때 가게 직원이 대신 서명을 하거나, 또한 직접하더라도 간략하게 서명이나 점으로 대체하는 사례가 많습니다. 번거롭더라도 서명은  본인이 직접 신용카드 뒷면에 기입한 서명과 동일하게 하는 습관을 들이시는게 중요합니다. 

부정결제가 일어났을 때 평소와 다르게 서명된 사인은 다른 사람이 카드를 썼다는 증거가 되지만, 매번 다른 서명을 했다면 타인이 카드를 썼다고 판단할 수가 없기 때문에 본인 확인이 불가능하게 됩니다. 더해 신용카드 결제를 요청받은 업주는 '카드뒷면 서명란의 서명'과 '결제할 때의 서명'을 비교해서 동일인임을 확인해야 합니다. 서명을 비교하지 않아 발생한 부정결제는 업주가 보상해야 하며, 카드 주운 사람이 카드를 사용할 때 같은 서명을 했다면 시스템 관리를 소홀히 한 카드회사가 보상하게 됩니다. 

 


 

신용카드 가족끼리는 함께 써도 괜찮지 않을까? NO

신용카드는 신용카드의 명의인만이 사용할 수 있으며 제 3자에게 이를 대여하거나 양도 또는 담보로 제공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반해 신용카드를 양도·양수한 사람은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도 처해질 수 있습니다. 

일부 신용카드 회원은 신용카드를 배우자나 가족에게 양도하여 사용토록 하기도 하는데, 신용카드 소유자가 아닌 가족이 분실했을때 신용카드 관리자의 주의 의무를 수행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하여 부정사용될 경우 보호대상에서 제외됩니다. 
따라서 가족일 경우라 할지라도 신용카드를 대여·양도하지 않아야 하며, 필요시에는 가족카드를 발급받아 사용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신용카드 분실시 언제까지 신고해야할까? ASAP!

신용카드를 도난 당하거나 분실한 경우에는 즉시 신용카드사에 전화 또는 서면 등으로 신고해야 합니다. 신용카드사는 회원으로부터 신용카드의 도난, 분실 등의 통지를 받은 때 부터 해당 신용카드 사용에 따른 책임을 지며, 사고 신고 접수일로부터 60일 전 이후의 기간의 범위에 책임을 지게 됩니다. 이 기간 사용된 금액에 대해서는 명의자에게 과실이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신용카드사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회원이 도난·분실 사실을 인지하고 정당한 사유 없이 신고를 지연하여 부정사용의 피해가 확대될 경우는 보상에서 제외될 수 있기 때문에,  분실 또는 도난을 인지한 즉시 바로 신고하여야 합니다.  

 


 

오늘은 신용카드의 올바른 사용법을 함께 알아봤는데요! 그동안 번거로움에 놓친 습관이 있다면, 이번 기회에 꼭 다시 한번 뒷면의 서명 확인하고, 결제시 직접 서명하는 습관을 들여 현명하게 신용카드를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IBK기업은행은 앞으로도 생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정보를 가득 담아 돌아오겠습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