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특허

세상의 모든 특허정보가 궁금할 때, 키프리스(KIPRIS)를 클릭하세요! 최근 특허 분쟁이 급증 하면서 대기업은 자사의 IP(지식재산 Intellectual Property, IP) 경쟁력 향상을 위해 변리사와 같은 전문성을 갖춘 인력을 확보하여 IP전담조직을 확대하는 등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그런 반면 중소기업은 자본이나 인력이 부족해 IP 경쟁력에 많은 신경을 쓸 수 없는 실정입니다. 하지만 연구개발 단계에서 자사의 제품과 관련된 기술이 이미 타사에 의해 권리화되었는지 여부만 먼저 파악할 수 있다면 중소기업이라 해도 향후 예상되는 특허분쟁 가능성을 많이 줄일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중복투자의 위험도 줄일 수 있습니다. 특허청에서 제공하는 특허검색사이트 키프리스 이용하는 방법 특허청에서는 우리나라 또는 해외에 출원되어 있는 특허, 상표, 디자인 등 IP를 검..
참! 좋은 은행, IBK기업은행 주간 핫뉴스 - 3월 2주 기업은행, 소외계층 국립공원 체험에 4억원 후원‘IBK자연나누리사업’은 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사회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전국 21개 국립공원과 유적지 등의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친환경 프로그램으로, 지금까지 8000여명이 참여했습니다. 기업銀 '송해 광고', 行長 바뀌어도 롱런 "기업 살리고 좋지유" 이젠 사투리 버전"기업이 살아야 일자리가 늘어납니다." 라는 TV 광고 문구를 올해엔 구수한 팔도(八道) 사투리로 들을 수 있다고 합니다.최근 인천 강화도에서 새로운 광고 촬영을 마쳤는데, 방송인 송해씨가 팔도 출신 일반인과 함께 나와 각 지방 사투리로 외치는 콘셉입니다. 올해 광고도 기대해주세요 ^^ 특허로 돈 빌리기 쉬워진다중소기업청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은 개발기술사업화자금을 신청하는 중소ㆍ벤처기업이 특허담보..
[지적재산권]내 발명은 특허일까 영업비밀일까? 사례로 풀어보는 특허와 영업비밀 내가 만든 아이디어, 최소한 발명자인 나의 입장에서는 참 좋은데 어떻게 법적으로도 보호를 받아야 할까요? 좀 더 법률적인 입장에서 정리해 보자면, 이러한 고민은 “특허로 보호할 것인가? 영업비밀로 보호할 것인가?”라는 내용으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우선 여기서 시작되는 문제는 특허와 영업비밀이 공존할 수 없다는 데에서부터 시작하게 됩니다. 특허는 해당 기술의 공개를 전제로 일정한 기간(특허출원일로부터 최대 20년이며, 의약발명과 같이 특수한 발명의 경우 5년의 범위 내에서 연장이 될 수도 있다) 국내에서의 독점권을 법적으로 보호받는 반면, 영업비밀의 경우 비밀유지(비공개)를 전제로 무단유출에 대한 손해배상이나 형사처벌 수단 등을 강구할 수 있지만 제3자가 독자적으로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