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개명

알수록 재미있는 성명학, 이름만 바꿔도 운이 좋아진다? 최근 취직운, 결혼운 등을 좋게한다며 이름을 바꾸는 사람들이 크게 늘고 있습니다. 최근 5년간 매년 15만 명 정도가 개명 신청을 한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이 중 2030세대가 차지하는 비율은 약 40%. 현재의 삶이 개명을 통해 좀 나아지기 위한 바람이 강하게 작용하면서 나타난 현상이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이름을 바꾸면 정말 인생에 영향을 끼치는 걸까요? 알수록 재미있는 성명학의 비밀, IBK기업은행 블로그에서 시원하게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성명학이 뭐예요? 이름이 인생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생각은 고대부터 이어져 내려왔습니다. 성명학(姓名學)이 탄생한 배경도 사주나 운세에 맞춰 좋은 이름을 짓기 위해서 랍니다. 이름의 획수나 음절을 사주, 음양오행, 별자리 등에 맞춰 좋게 지으면 사람의 운명도 좋아진다..
[개명 노하우] 개명을 하면 나의금융 정보는 어떻게 해야 할까? 개명을 하면 나의 금융정보는 어떻게 될까? 누군가 태어나면서 '이름'을 갖게 됩니다. 이름이란 그 사람을 지칭하고 법적으로 규정하는 고유하고 단일한 것으로 법적으로 2개 이상의 이름을 사용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저 역시 할아버지가 지어주신 '순모'라는 이름이 있었습니다. 여자아이 이름으로 썩 이쁜 이름은 아니지만, 제 이름이 그리 싫지는 않았습니다. 그런데 살면서 점점 불편해졌습니다. 이름의 한자 뜻이 어떻게 되냐는 질문을 받을 때마다 제 이름에는 깊은 뜻이 없는 것 같아 속이 상했고 발음상 정순모를 정승모나 정숙모로 알아듣는 분들이 많아 두 번 세 번 다시 말해야 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더욱이 메일로 업무를 주고 받는 경우 남자로 오해하는 분들이 많아 '여자친구 없으시면 소개해 드릴까요?'와 같이 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