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시작! IBK소셜지기 워크샵 후기



지난 21, IBK기업은행 소셜지기 워크샵이 펼쳐졌습니다. IBK기업은행은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을 통해 꾸준하게 고객들과 소통하는 더욱 풍부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한 정비를 시작했습니다. IBK소셜지기는 그중 첫 번째 단추로, 실무담당자들 중에서 개성 넘치는 콘텐츠 실력을 겸비한 인원을 선발했답니다. 13명의 소셜지기는 4월 말부터 20182월까지 약 11개월 동안 IBK기업은행의 모범적인 기업 문화와 개별 서비스 정보를 전달하는 임무를 맡게 됩니다.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개최한 IBK소셜지기 워크샵 1부에서는 콘텐츠 정예단의 활동을 축하하는 개회사와 임명장 수여식 및 기념촬영으로 포문을 열었습니다.

 






매력적인 포스팅을 배우다


2부에서는 아이디어와 글솜씨로 톡톡튀는 소셜지기의 재능이 더욱 빛을 발휘할 수 있도록 소셜 홍보 전문 업체의 상세한 활동 가이드라인 교육이 실시되었답니다. 정보 전달에 주안점을 둔 블로그, 이미지와 트렌디한 콘텐츠로 채워지는 페이스북의 특징을 훑으며 매력적인 포스팅을 위한 내용으로 꾸며졌습니다. 이 모든 구성은 텍스트뿐만이 아닌 이미지, 레이아웃까지 구상해야 하는 IBK소셜지기들에게는 필수적인 부분이었는데요. 소셜 홍보 전문가는 귀에 쏙쏙 들어오는 발표와 함께 기존에 발행한 IBK기업은행 SNS 콘텐츠를 예시로 들어 실전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또한, IBK기업은행의 명찰을 달고 활동해야 하는 소셜지기들에게 창의성만큼 중요한 정확한 정보 전달에 대한 교육도 빠지지 않았습니다.







마음으로 날아오른 소셜지기


현장에 참석한 소셜지기는 워크샵 내내 진지한 모습으로 노트에 받아 적으며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습니다. 내년까지 이어지는 서포터즈 활동시기 동안에는 소셜지기 사이의 아이디어 구축 및 공유를 위한 활발한 교류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처럼 4대 핵심 미디어 중심으로 소셜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운영해야 하는 것은 결코 쉽지 않은 여정입니다. 실제 담당하고 있는 업무를 진행하는 동시에 시간을 쪼개 병행해야 하기 때문이지요. 그만큼 총 3부에 걸친 워크샵은 IBK기업은행을 사랑하는 소셜지기의 애사심과 포부가 느껴지는 시간이었습니다.







여행작가에게 듣는 콘텐츠 노하우


3부에서는 콘텐츠 전문가의 세미나를 실시해 글쓰기 및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전수했습니다. 이날 마이크를 잡은 주인공은 파워블로거 겸 여행작가 박은하 씨였는데요. 오랜 콘텐츠 작성의 내공이 드러나는 그녀의 이야기는 앞으로 IBK기업은행의 콘텐츠 확산을 책임질 소셜지기의 분위기를 더욱 북돋았답니다. SNS 채널별 특징에 맞는 포스트를 작성하기 위한 요령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발표자는 글쓰기의 중요성, 글감 찾는 방법을 비롯해 실전 글쓰기 노하우를 소개했습니다. 또한, 틀리기 쉬운 맞춤법과 문맥적 오류를 구분하는 퀴즈 등 각종 텍스트를 이용하여 즉석에서 부족한 부분을 진단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했습니다.







13인 소셜지기, 13색 콘텐츠


IBK소셜지기는 이번 워크샵을 통해 SNS 채널에 맞는 콘텐츠 기획과 글감 탐색, 원고 작성 및 탈고까지의 전 과정을 위한 준비를 완료했습니다. 소셜지기가 추후에 올릴 모든 콘텐츠의 기사와 사진, 동영상 및 각종 이미지는 저작권을 침해하지 않는 기존 제작물 혹은 직접 작성, 촬영, 제작한 것만 가능하답니다. 또한, 우수 소셜지기를 선발해 연말 시상식을 거행할 계획입니다. 1년 동안 13명의 소셜지기가 펼칠 콘텐츠 대결에서는 고객들의 흥미와 정보에 대한 갈증을 해결할 것으로 보여 더욱 기대됩니다

 






소셜지기, 열정 장전 완료!


2시간 동안의 워크샵에서는 소셜지기들에게는 자체 콘텐츠 및 IBK기업은행 홍보활동을 담당할 책임감이 전해졌습니다. IBK기업은행 실무 담당진으로 꾸려진 소셜지기가 만든 콘텐츠 결과물은 IBK기업은행 SNS 채널(페이스북, 블로그,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을 통해 5월부터 공개됩니다. 각자 다른 매력을 가진 13명의 팀워크과 열정이 담긴 콘텐츠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